default_setNet1_2

한글 창제에서 신미 스님의 역할은?

기사승인 2019.10.04  17:17:55

공유
default_news_ad1

- BBS불교방송 ‘한글날’ 특집 프로그램 편성

BBS불교방송이 한글날을 맞아 한글 창제와 불교를 다룬 특집 프로그램을 마련한다.

라디오는 10월 9일 오후 5시 5분 방송되는 <무명을 밝히고>에서 ‘신미 대사와 한글, 그리고 영화 이야기’ 편을 방송한다. 정진원 동국대 교수와 영화 <나랏말싸미>를 연출한 조철현 감독, 조계종 총무원 호법국장 범종 스님이 출연해 신미 스님 관련 기록을 살피고, 당시 불교계가 한글 창제 과정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 살펴본다.

TV는 10월 7일 오후 3시 40분 방송되는 <BBS 초대석 유자효의 향기로운 만남>에서 한글 창제 원리와 여러 나라 문자·언어 연구의 권위자인 정광 고려대 명예교수를 초청, 한글 창제의 과정과 훈민정음에 대한 오해에 대해 들어본다. 정 교수는 이날 방송에서 객관적 사료를 토대로 한글 창제 과정에서 신미 스님과 동생인 세종대 문신 김수온이 한글 창제에 어떤 역할을 했는지 소개할 예정이다. 재방 10월 8일 오전 2시 10분, 10일 오후 10시 40분, 13일 오후 7시 30분.

이창윤 기자 budjn2009@gmail.com

<저작권자 © 불교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