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만해학회 신임회장에 한중옥 화백

기사승인 2020.11.23  13:48:23

공유
default_news_ad1

- 14일 심우장에서 이·취임식

   

만해학회 회장 이·취임식이 11월 14일 오후 4시 서울시 성북구 심우장에서 열렸다.

한중옥 신임회장은 취임사에서 “21세기 첨단정보화시대를 살아가는 오늘날에도 만해 한용운 선생은 지역과 세대, 종교를 초월하여 존경받는 민족의 지도자”라면서, “만해 정신을 길이길이 후손에게 전승시켜야 할 책무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중옥 신임회장은 제주 출생의 중견 화가로, 현재 서귀포에서 활발한 창작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만해학회는 다른 학회에 비해 부족한 학술 역량과 재정을 보완하기 위해 집단체제 방식으로 운영위를 운영하기로 했다. 초대 운영위원장에는 이병교 중국도서문화중심 대표를, 문학과 출판 업무를 관장하는 사무국장에는 이용헌 시인을 각각 선임했다.

만해학회는 만해 한용운 스님의 독립운동 정신과 업적을 기리고, 만해 사상과 문학을 학술적으로 연구·발전시키기 위해 창립된 단체다.

이창윤 기자 budjn2009@gmail.com

<저작권자 © 불교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